바람도 많이 불고 날도 추워서 대충 사진 몇장 찍고 바로 전망대에서 내려왔다.

날이 흐려서 그런지 경치도 볼 것이 없었다.

셔틀 승합차가 안보여서 방문객 안내소로 들어갔더니

방금 셔틀 승합차가 내려갔다고 하면서 조금 기다리란다.

 

몇분 기다리는 것도 귀찮아서 가방을 둘러메고 그냥 걸어서 주차장으로 출발했다.

내려가는 도중에 승합차가 다가와 우리 앞에 서더니 문을 열고 탈거냐고 물어본다.

그냥 걸어가겠다고 하고는 차를 먼저 보냈다.

 

걸어 내려 가면서 풍경 사진이나 찍을 요량이었는데......

주변에 나무가 너무 많아 조망을 다 가려서 보이질 않는다. 

 

1400m가 넘는 높이의 산에 키 큰 나무가 왜 이리 많은지......

한국 같았으면 이 정도 높이의 산 꼭대기에는 관목 밖에 없을텐데.

확실히 조지아가 한국보다 날씨가 전반적으로 더운가 보다.

 

 

 

 

내려가면서 바라본 전망대, 산불 감시 초소

 

 

 

 

 

 

 

 

 

 

 

 

 

 

 

 

 

 

 

 

 

 

 

 

 

 

 

 

 

 

 

 

주차장에 내려와서 바라본 Brasstown Bald  정상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전망대에서....2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전망대에서....

 

 

 

 

 

소방 당국에서 운영하는 산불 감시 초소

 

 

 

 

 

 

 

 

 

 

 

 

 

 

전망대에서 바라본 산 아래 풍경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